« 戦い | トップページ | 武士は貧しくとも »

2016/07/06

사무라이는 가난에서도

실은 제 사무실의 일은 지금 꽤 한가입니다.
하루에 전화가 한번도 오지않는 것도 드문하지 않습니다.
이런 때 사람들은 어떻게 해야 합니까?
저는 공부 밖에 없습니다.
일본에는 "무사는 먹지 않아도 高楊枝"라는 속담이 있습니다.
좋은지 나쁜지 모르겠지만 저는 그렇게 살고 싶습니다.

|

« 戦い | トップページ | 武士は貧しくとも »

コメント

コメントを書く



(ウェブ上には掲載しません)




トラックバック

この記事のトラックバックURL:
http://app.cocolog-nifty.com/t/trackback/59441/63876395

この記事へのトラックバック一覧です: 사무라이는 가난에서도:

« 戦い | トップページ | 武士は貧しくとも »